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THE HELEN KAMINSKI STORY

1983년, 창립자 헬렌 마리 카민스키는 호주의 강한 햇볕으로부터 그녀의 아이들의 피부를 보호하기 위해 라피아 모자를 손수 만들었다.
얼마 지나지 않아 그녀의 독특한 디자인은 작은 부티크들로부터 관심을 받으며 알려지기 시작했다.

" 나는 모자 중 하나를 캔버라 마누카에 있는 한 가게에 두고 갔고,
그것은 집에 돌아 오기 전에 팔렸습니다. 상점 주인은 오후에 5 개를 팔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그렇게 시작되었습니다.”
- Helen Marie Kaminski, Founding Designer

왼쪽부터) 최초의 ‘Classic 5’ 모자, 헬렌카민스키 창립 디자이너, 최고급 마다가스카르산 라피아로 만든 ‘Classic 5’.

“그 해, 영화배우 주디 데이비스(Judy Davis)가 Helen Kaminski의 모자 몇 가지를 구입했고 보그 화보에서 착용하기도 했답니다.” - Helen Marie Kaminski, Founding Designer

지속 가능한 최고급 천연재료에 관심이 많았던 헬렌 마리 카민스키는 라피아의 고장이자 세계 최고급 라피아가 재배되는 마다가스카르 섬으로 향했다. 그녀는 지역관계를 육성하고 1985년 파트너사와 협력해 마다가스카르 전용 공예 워크숍을 설립했다. 1990년에는 파푸아 뉴기니 전통 빌룸 백에서 영감을 받아 디자인한 Helen Kaminski의 첫 번째 라피아 백, 'Sac'을 선보였다.

1년 후, 헬렌 마리카민스키는 호주 픽턴에서 모자를 만들던 존 록스버그와 킴버 달링을 만났고, 6명의 관리 파트너로 구성된 Helen Kaminski 주식회사를 설립했다.그들의 에너지와 재능, 열정의 결합으로 Helen Kaminski는 전문 모자 브랜드로 전환했고, 1993년 미국 진출을 시작으로 1996년 일본, 2001년 한국과 대만, 2004년 핸드백 컬렉션, 2005년 남성 모자 컬렉션 KAMINSKI 를 성공적으로 론칭했다.

왼쪽부터) 마다가스카르의 라피아 야자나무, ‘Sac’ 백, 남성라인 KAMINSKI 론칭

2007년, 미국계 모자 회사 Bollman에서 Helen Kaminski를 인수했고, Kimber Darling은 호주 시드니에 있는 본사에서 브랜드 디렉터로서 사업을 성공적으로 이끌었다.

"지난 30년간 우리는 한 국가에서 한가지 컬러와 스타일에서 시작해 이제는 다양한 컬러와 수백 개의 디자인으로 전세계에 유통되고 있습니다.” - Kimber Darling, Managing Director

Helen Kaminski는 현재 전 세계 5개 대륙, 25 개 국가에서 판매되고 있으며, 호주, 영국, 프랑스, 미국, 일본 및 한국의 고급 백화점 및 부티크에 입점되어 있다. 2016 년 도쿄 오모테산도에 첫 번째 플래그십 스토어를 오픈 한 후 호주 시드니와 한국 서울에 플래그십 부티크를 오픈했다.

‘Classic 5’의 출시 이후, 니콜 키드먼, 신디 크로퍼드, 드류 베리모어, 안젤리나 졸리, 셀마 헤이엑, 로난 키팅, 아말 클루니, 앤 해서웨이, 메리 애슐리 올슨 등 전세계 수많은 유명인사들이 Helen Kaminski와 KAMINSKI 를 착용해오고 있다.